조회 수 136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일정시작 2018-08-30
배경색상 #77CC00

기도인도: 김영식 목사(포타미션)

 

1. 북방선교방송과 북방선교방송을 듣고 있는 북한 땅에 성도들을 위해서

 

찬양) ‘하늘의 문을 여소서

 

북방선교방송이 개국을 했던 1995년도부터 북한 땅에서는 고난의 행군이 시작되었습니다. 그래서 많은 사람들이 중국을 오고가게 되던 시기입니다. 그 당시에 북한의 한 자매가 중국으로 탈북을 하여 선교사님을 만나게 되었고, 복음을 받아들이게 됩니다. 그리하여 복음을 들고 다시 고향땅인 북한으로 들어가게 되었는데, 고향에 지하교회 성도들이 120명이 모여있는 현장을 발견하게 됩니다. 당시 그 자리에 모였던 120명이 신앙을 유지할 수 있었던 방법이 바로 라디오 방송을 듣는 것이었습니다.

 

북한 땅에 지하교회가 확산되게 되었던 주요 요인 중에 하나가 바로 라디오 방송사역이었습니다.

 

북한선교에 대해서 표현할 때에 윗문선교라는 용어가 있습니다. 이것은 방송선교를 의미합니다. 그리고 기도하는 것을 영문선교라고 정의합니다. 윗문선교와 영문선교는 너무나도 좋은 협력관계를 형성하게 됩니다.

 

아버지 하나님. 북방선교방송이 끊임없는 하나님의 역사를 북한 땅을 향하여 전파하게 하여 주옵소서. 방송을 듣는 모든 북한 땅에 성도들이 계속해서 수준 높은 신앙을 갖게 되어지고, 구원받는 역사가 방송을 통해 이루어지게 하여 주옵소서

 

2. 방송사역을 통해 북한 땅에 거룩한 복음의 문화가 세워질 수 있도록

 

지금 당장 걸어서 들어갈 수 없는 땅이 북한 땅입니다. 이러한 사실을 아십니까? 기독교를 사칭하고 있는 이단은 북한 땅이 열리는 순간 바로 미혹의 영을 풀어놓기 위해 준비하고 있는 사실말입니다. 북한 땅에 영혼들은 통일 이후에도 이단사상과 교리에 미혹될 위험성이 많습니다. 지금부터 북방선교방송과 같은 매체를 통해서 순전한 복음이 북한 땅에 들어가지 못한다면, 나중에 북한 땅에 영혼들은 영적으로 큰 혼란을 겪게 될 수 있습니다.

 

하나님께서는 현재 북한 땅을 향한 방송사역을 통해서 이단의 사상을 결박하시는 역사를 이루어 가실 줄 믿습니다.

 

여러분 이러한 사실을 아십니까? 북한에 흘러 들어가고 있는 많은 외부에 미디어 문화 중에서 음란문화가 전염되고 있습니다. 벌써부터 얼마나 많은 북한 사람들이 음란한 미디어 문화에 중독이 되어 있을지 걱정스럽습니다. 북방선교방송을 비롯한 복음을 전파하는 방송의 역할이 너무나도 필요한 시기입니다.

 

아버지 하나님, 윗문선교인 방송사역을 통해 북한 땅에 음란문화가 전염되며 오염되는 역사를 막아 주옵소서. 이단을 사전에 척결할 수 있는 은혜를 베풀어 주옵소서. 하나님께서 거룩함으로 인도하여 주시는 죄사함과 회개의 역사를 북한 땅에 이루어 주옵소서.

 

3. 쥬빌리 통일구국기도회를 위해서

 

찬양) ‘예수 우리 왕이여

 

우리들은 복음의 은혜로 말미암아 구원을 얻은 삶을 살아가고 있습니다. 그래서 우리는 이 사실에 그치지 않고, 이 사실을 북한 땅에 전파해야 하는 사명이 있음을 믿습니다. 우리는 이러한 구원의 여정을 영문선교즉 기도사역을 통해서 진행하고 있습니다.

 

쥬빌리안들의 사명이 무엇입니까? 자신만을 위한 기도를 하는 것이 아니라, 북한 땅과 열방을 위해서 기도하는 것입니다.

 

아버지 하나님, 쥬빌리 통일구국기도회를 축복하여 주옵소서. 한국교회 성도들과 전 세계에 흩어져있는 한인 디아스포라 성도들이 한 마음으로 기도할 때마다 하늘의 문을 여시고, 북한 땅에 악한 마귀의 궤계가 멸하여지고 다시 한번 그 땅에 복음이 전달되게 하옵소서. 우리들을 통하여 이루시고 계시는 기도사역을 축복하여 주옵소서. 기도사역의 문이 한국교회 안에서 활짝 열리게 하여 주옵소서. 이 귀한 사역을 위하여 쥬빌리 통일구국기도회를 사용하여 주옵소서

 

4. 대한민국의 정치외교 영역에 위정자들을 위해서

 

찬양) ‘주님 다시 오실 때까지

 

하나님께서는 사람을 통하여 일하십니다. 오늘 대한민국의 몇몇에 장관들이 교체되었습니다. 그래서 우리들이 기도해야 할 때입니다. 하나님의 말씀에 귀를 기울여야 하는 때가 이 때입니다. 이럴 때 일수록 하나님의 뜻에 귀를 기울여야 합니다. 하나님은 이러한 사건을 통해서도 민족과 열방을 위해 우리에게 기도할 것을 명령하고 계심을 믿습니다.

 

남과 북의 정상들이 만났던 사건을 통해서 하나님께서 일하고 계심을 확신합니다. 여전히 주님의 뜻을 한반도의 세워 질 것입니다. 기도자들인 우리들이 하나님의 뜻에서 벗어나지 않고 쓰임 받을 수 있도록 기도해야 합니다.

 

새롭게 장관이 된 위정자들이 하나님의 뜻에 따라서 살아가게 하옵소서. 문재인 대통령을 비롯하여 국회의 모든 의원들과 지방자치단체 리더들이 한반도의 주인이신 하나님을 바라보게 하여 주옵소서. 한반도의 위기는 말씀에 기갈에서 비롯됩니다. 위정자들의 정치적인 선택을 주장하여 주옵소서. 한국교회가 하나님의 마음을 품고 이 땅에 위정자들을 위해서 기도할 수 있게 하여 주옵소서. 하나님의 나라와 의를 구하는 이 나라와 민족이 되게 하여 주옵소서

 

5. 한국교회가 통일준비를 통해 열방선교를 감당할 수 있도록

 

한국교회는 이 민족의 상황을 지금 바라보며 중단하지 않고 꾸준히 기도해야 할 것입니다. 통일의 문을 여는 한국교회가 되어야 합니다.

 

아버지 하나님, 한국교회가 온전히 통일준비 사역을 감당하게 하옵소서. 한국교회 곳곳에서 목사님들께서 통일에 대한 메시지를 잊지 않고 증거할 수 있도록 인도하여 주옵소서. 통일을 위한 기도를 통해서 북한 땅에 백성들을 남이 아니라 자신으로 바라볼 수 있는 하나님의 관점이 한국교회 안에서 이루어지게 하여 주옵소서. 한반도의 분열에 대한 아픔을 한국교회가 공감하게 하옵소서. 또한 열방선교를 위한 사역을 감당할 수 있는 한국교회가 되게 하옵소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6 714차(20181011) 서울목요모임 기도제목 이경창 2018.10.12 79
95 713차(20181004) 서울목요모임 기도제목 file 이경창 2018.10.04 104
94 712차(20180927) 서울목요모임 기도제목 이경창 2018.09.28 112
93 711차(20180920) 서울목요모임 기도제목 이경창 2018.09.20 100
92 710차(20180913) 서울목요모임 기도제목 이경창 2018.09.14 108
91 709차(20180906) 서울목요모임 기도제목 이경창 2018.09.06 107
» 708차(20180830) 서울목요모임 기도제목 이경창 2018.08.30 136
89 707차(20180823) 서울목요모임 기도제목 이경창 2018.08.28 109
88 706차(20180816) 서울목요모임 기도제목 이경창 2018.08.17 130
87 705차(20180809) 서울목요모임 기도제목 이경창 2018.08.10 132
86 704차(20180802) 서울목요모임 기도제목 이경창 2018.08.03 142
85 703차(20180726) 서울목요모임 기도제목 이경창 2018.07.27 181
84 702차(20180719) 서울목요모임 기도제목 이경창 2018.07.19 176
83 701차(20180712) 서울목요모임 기도제목 이경창 2018.07.13 172
82 700차(20180705) 서울목요모임 기도제목 1 이경창 2018.07.05 270
81 699차(20180628) 서울목요모임 기도제목 이경창 2018.06.28 250
80 698차(20180621) 서울목요모임 기도제목 이경창 2018.06.22 267
79 697차(20180614) 서울목요모임 기도제목 이경창 2018.06.14 259
78 696차(20180606) 2018 쥬코 기도큰모임 기도제목 Jubilean 2018.06.09 279
77 695차(20180531) 서울목요모임 기도제목 이경창 2018.06.01 89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 5 Next
/ 5

(우 06658) 서울시 서초구 반포대로 23길 39-4 쓰리엠하우스 202호 TEL: 02-3478-0673, 070-4067-0678. FAX: 02-3478-8082, jubileekyh@naver.com
copyright(c) all right reserved. jubileeuni.com

LOGIN INFORMATION

로그인